yeon
yeon I am a Korean web programmer with bboy dancing as a hobby. :)

Browser Engine

Browser Engine

Browser Engine

브라우저 엔진(browser engine)은 주된 모든 웹 브라우저의 핵심이 되는 소프트웨어 구성 요소이다. 브라우저 엔진의 역할은 HTML 문서와 기타 자원의 웹 페이지를 사용자의 장치에 상호작용적인 시각 표현으로 변환시키는 것이다.


웹 랜더링 엔진의 사용

브라우저에서 랜더링 엔진이 HTML 문서를 파싱하고, DOM(Document Object Model)로 변환한다.
이후 CSS 스타일과 함께 파싱하여 Render Tree를 생성, Render Tree 생성 후 화면에 노드들을 배치, UI backend Layer를 이용해 배치된 노드들을 그린다.

  1. HTML 파싱 (DOM 생성)
  2. Render Tree 생성 (CSS 스타일과 함께 파싱하여 생성)
  3. Render Tree 배치 (노드 배치)
  4. Render Tree 랜더링


랜더링 엔진

Webkit은 애플에서 개발한 웹 랜더링 엔진이다. Safari Chrome 브라우저 안드로이드 기기용 브라우저 등에서 Webkit 랜더링 엔진을 사용 하지만 현재 구글은 Chrome(28버전)부터는 Webkit이 아닌 Blink라는 새로운 웹 랜더링 엔진을 사용중


Blink 랜더링 엔진은 Webkit에 포킹된 랜더링 엔진이라고 한다. 구글 크롬 버전 28+, 오페라 브라우저 15+, 비발디 브라우저, 웨일 브라우저[6] 안드로이드 4.4+의 웹뷰 및 Qt 웹엔진에서 사용중이다.


Gecko 넷스케이프 커뮤니케이션스 개발, 2003년부터 모질라 재단이 관리하고있으며, 파이어폭스에서 사용중인 랜더링 엔진


Trident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버전의 인터넷 익스플로러가 채용하고 있는 레이아웃 엔진의 이름이다.
마이크로소프트 엣지 브라우저에서 트라이던트는 EdgeHTML로 대체되었다.


  • 웹키트(Webkit): KHTML에서 파생된 레이아웃 엔진으로 사파리 등이 탑재하고 있다.
  • 블링크(Blink): 웹키트에서 파생된 레이아웃 엔진으로 크롬, 오페라 등이 이를 탑재하고 있다.
  • 게코(Gecko): 모질라 재단에서 만든 레이아웃 엔진으로 파이어폭스, 모질라 선더버드, 시몽키 등이 이를 탑재하고 있다.
  • 트라이던트(Trident): 마이크로소프트의 레이아웃 엔진으로 인터넷 익스플로러, 아웃룩 익스프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아웃룩, 그리고 윈앰프, 리얼플레이어의 미니 브라우저 등이 이를 탑재하고 있다.
  • 프레스토(Presto): 오페라 소프트웨어의 사유 엔진으로 오페라가 탑재하고 있다. 오페라 15부터는 블링크로 교체되었다. KHTML KDE의 컨커러가 탑재하고 있다.
  • 태즈먼(Tasman): 마이크로소프트의 레이아웃 엔진으로 맥용 인터넷 익스플로러가 탑재하고 있다.





comments powered by Disqus